• 최종편집 2024-06-18(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9.12 16: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연희 의원.JPG


충남 스마트팜 시장 규모 급성장

스마트팜 재배 데이터 관리 중요

 

충남도의회 이연희 의원(서산3. 국민의힘)은 12일 열린 제347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에서 민선 8기 농정 핵심과제인 ‘충남 스마트농업 클러스터 조성’과 관련하여 도정질의에 나섰다.

 

이연희 의원은 “저출산·고령화로 인한 농촌 문제해결에 스마트팜이 대안이 될 수 있다”며 “농업선진국인 네덜란드에서는 이미 60년전부터 스마트팜 농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미국, 일본, 중국도 스마트팜 농업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의원에 따르면 충남의 스마트팜은 2020년 116㏊에서 2022년 232.2㏊로 급성장하고 있으며, 시장 규모 역시 글로벌 시장규모는 2021년 기준 146억 달러, 국내 시장 규모는 2022년 5조 9588억 규모로 급성장하고 있다.

 

이 의원은 “충남 스마트팜의 성공을 위해 재배 데이터 관리가 중요하다”며 “일반적인 스마트팜 시설 구축을 뛰어넘어 시스템적 사고에 근거한 통합계획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 의원은 ‘AB지구 스마트팜 단지 조성’과 관련 “현재 계획 중인 B지구는 9.9㏊로 기대에 못 미치는 적은 규모”라고 지적한 후 “천수만 A지구가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제안했다.

 

마지막으로 이 의원은 “충남도가 대한민국과 충남의 미래 농업에 의지와 아이디어가 있는 초보·청년 예비농업인들의 든든한 조력자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병렬 기자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639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연희 의원 “충남 스마트농업 양적·질적 개선해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