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0(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4.11 16:4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부춘_화재신속대처.jpg

 

임경재 부춘동 갈산1통 통장이 주택화재를 발견하고 신속히 대처해 큰 피해를 막았다.

 

부춘동(동장 한만성)에 따르면 임 통장은 지난 9일 갈산2통 한 주택에서 연기가 난다는 주민 전화를 받고 해당 주택으로 뛰어가 주택 마당에 설치되어 있는 가정용 하우스에서 연기가 발생하는 것을 목격하고 마당에 설치되어 있는 수도를 이용해 초기 진화에 성공했다.

 

임경재 통장은 “전화를 받고 해당 주택으로 달려가 보니 이미 상당 부분 가정용 하우스에 불길이 번지고 있고 마당의 잔디가 타고 주택으로 번질 것을 염려해 119에 신고할 여유도 없이 마당에 있는 수도꼭지를 틀어 화재를 진압했다”고 밝혔다.

 

부춘동에서는 당시 집을 비운 상태의 주택 소유자를 파악하여 주택화재 상황을 안내드리고 확인조치토록 했다.

 

한만성 부춘동장은 “주택으로까지 번질 수 있었던 상황에 임경재 통장님의 빠른 대처로 큰 화를 면했다”며 갈산2통 임경재 통장님께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특히 봄철 산불뿐만 아니라 모든 화재에 대한 경각심을 가져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부춘=박영화 기자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1017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임경재 갈산2통장, 주택화재 신속대처로 피해 막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