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16(수)

양승조 충남지사, 정부예산 확보 ‘잰걸음’

지난 20일 이어 3개 부처 방문, 예산 확보 및 국가정책화 건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4.28 00: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도_김완섭 기재부 예산총괄심의관.jpg
▲양승조 충남지시가 지난 21일에 이어 27일 기획재정부 등 3개 부처를 방문하여 국비확보전을 펼쳤다. 양 지사가 기획재정부 김완섭 예산총괄심의관을 만나 정부예산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사진=충남도 제공

 

양승조 충남지사가 내년도 정부예산 8조원 시대를 열기 위해 또다시 중앙 부처를 찾았다.

도에 따르면 양 지사는 지난 20일 국토교통부 등 3개 부처를 방문한데 이어 27일에도 기획재정부와 보건복지부, 산업통상자원부를 각각 찾아 국비 확보전을 펼쳤다.

기획재정부 김완섭 예산총괄심의관과 마주한 양 지사는 역점 추진 중인 △서산 군비행장 민항시설 건설(15억)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91억) △탈석탄지역 에너지산업 전환 지원(223억) 등 8건의 신규 사업에 449억의 정부예산 지원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가로림만 국도 38호선 노선 지정 및 교량 건설 △서해선 복선전철 ‘삽교역(가칭)’ 설치 등의 현안사업에 대한 기획재정부의 적극적 검토를 건의했다.

보건복지부 방문에서는 박민수 기획조정실장 및 김일열 재정운용담당관을 직접 만나 △서산의료원 병상 증축(5억) △어르신 놀이터 조성(5억) △충남 501호 병원선 대체 건조(20억) 등 7건 사업에 115억 원의 지원 필요성을 설명했다.

산업통상자원부 방문에서도 양 지사는 주영준 에너지자원실장을 만나 △지역에너지산업 전환 지원 사업(223억) △화력발전 지역자원시설세 세율 인상 관련 지방세법 개정안 통과를 요청했다.

양 지사는 이 자리에서 탈석탄 발전 정책 추진에 따른 영향을 사회적 공평 부담을 통해 최소화하는 ‘정의로운 전환기금 조성’에 50억 원의 정부예산을 지원해 줄 것을 함께 건의했다.

양승조 지사는 “정부예산 확보 노력은 연중 중단 없이 수행돼야 하지만, 그중에서도 부처안이 확정되기 전단계인 지금이 바로 황금시간이다”라며 “충남의 미래를 차곡차곡 준비한다는 마음으로 전 직원의 역량을 결집해 대응해야 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양 지사는 이번 부처 방문에서 △농어민수당 지원 △만 3∼5세 무상보육 실현을 위한 표준보육비용 지원 △정의로운 전환기금 조성 관련 정책지원 등 충남이 선도하는 정책의 국가 정책 채택을 건의해 주목받았다. 이병렬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7192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승조 충남지사, 정부예산 확보 ‘잰걸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